상단여백
HOME 뉴스
코로나19 극복 성금 잇따라

코로나19 감염이 수그러들지않는 가운데 어려운 환경을 함께 극복하는 성금이 이어지고있다.

 24일 세종시에 따르면 NH농협과 하나은행이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 코로나19 극복 특별성금으로 각 2,500만원을 세종시에 기탁했다.

또, 한국교통장애인세종시협회(길현명 회장)에서도 꽃(튤립)을 재배해서 모은 수입금과 장애인 회원 및 임직원 일동이 모은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

이와함께 세종시 아름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윤석훈), 통장협의회(회장 이영예), 체육회(사무국장 곽희철) 등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을 돕기 위해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세종시 고운동에 위치한 ㈜세종전기이엔지(대표 김창수)도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운동 주민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며 고운동행정복지센터에 50만 원을 기탁했다.

또한, 소담동과 소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취약지역 방역, 우편·문자·전화·방문을 통한 단계적 취약계층 건강관리, 급식지원이 필요한 아동에게 간식꾸러미 전달할 예정이다.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된 성금은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동선에 포함된 음식점·카페의 소상공인에게 100만원씩 전달되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등 지역주민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한편,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달 25일부터 3월 31일까지 36일간 코로나19 특별모금을 진행하고 있다.

특별모금에 동참을 희망하는 시민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세종지회 계좌(농협 301-0127-0343-71)로 기부금을 입금하면 된다.

김숙영  sjnewsjo@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시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