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회사무처 점심 혼밥하며 친환경 특강 어때요?
  • 서울 = 김삼수 기자
  • 승인 2020.11.25 10:20
  • 댓글 0


일회용품 감축 및 에너지·자원 절약 실천규범 마련과 수소버스 도입, 전기차 충전소 증설 등 인프라 확충으로 친환경 국회를 조성해온 국회사무처(사무총장 김영춘)가 교육을 통해 국회에 친환경 DNA를 이식한다.
국회사무처 의정연수원은 환경 분야 명사들을 초청하여 오는 27일부터 4회에 걸쳐 매주 금요일 11시30분부터 13시까지 국회 전 직원을 대상으로 ‘국회 의정아카데미 환경특강’을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진행한다.
▲11월 27일 포항공과대학교 환경공학부 국종성 교수의 ‘기후변화 현재와 미래, 그리고 기후임계점’ 강의를 시작으로 ▲한양대학교 생명과학과 계명찬 교수의 ‘화학물질의 습격’(12월 4일), ▲이화여대 최재천 석좌교수의 ‘코로나 이후 세상과 생태적 전환’(12월 11일), ▲자원순환사회경제연구소 홍수열 소장의 ‘순환경제로 가는 길’(12월 18일) 강의가 예정되어 있다.
김영춘 사무총장은 “친환경 국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큰 변화보다도 작은 실천들을 모으는 것이 중요하다”며 “일상생활 중 잠깐 짬을 내서 공부를하는 데서부터 환경 보호의 습관을 만들어가기를 바란다”고 국회 직원들의 강의 참여를 독려했다.
한편, 국회의정연수원은 이번 환경특강의 취지에 맞추어 홍보 포스터 및 리플릿을 재생용지와 콩기름잉크로 제작했고, 재활용을 위해 잉크사용을 최소화했다. 또한 포스터 및 리플릿 부수도 최소한으로 줄여 발행했다.

서울 = 김삼수 기자  sejongcitynews@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시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