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3일부터 청년 20명 모집, 10개월간 직무경험·전문교육 지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3일부터 ‘디지털 분야 일경험 청년일자리’사업에 참여할 청년을 모집한다.

디지털 분야 일경험 청년일자리사업은 비대면·디지털 직무에 청년을 채용한 기업에 인건비 최대 월 160만 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코로나19가 디지털 사회 전환을 앞당기며 청년들 또한 보다 쉽게 적응할 수 있도록 디지털 직무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지역기업의 디지털 혁신 촉진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 새롭게 마련됐다.

지원 대상은 세종시 거주 만 39세 이하 미취업 청년 20명이며, ㈜원모어시큐리티 등 기업 20곳에서 3월 1일부터 12월까지 10개월간 근무하게 된다.

참여기업은 지난 1월 공모와 자체 선정평가위원회 심사를 거쳐 최종 20곳을 선정했으며, 비대면·디지털 분야 청년 일자리 창출 의지가 높거나 성장 가능성 등을 우선 고려해 선발했다.

지원 희망자는 선정 기업 20곳 중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을 선택해 지원하면 된다.

선정기업, 지원절차 등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세종시 누리집(www.sejong.go.kr)이나 세종상공회의소 누리집(http://sejongcci.korcham.net)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사업은 청년 채용 인건비 지원 외에도 참여 청년에게 교통비(월 10만 원), 자격증 취득·직무교육 등도 함께 지원할 계획이며, 지역 정착을 도울 네트워킹 프로그램도 별도 운영한다.

서종선 시 일자리정책과장은 “청년들이 경험을 통해 경력을 쌓고 역량을 개발해 사업종료 후 경쟁력을 갖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사업을 운영하는 것이 목표”라며 “채용시장이 위축된 상황에서 시는 민간 일자리 창출과 청년 추가 채용 여력을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시티뉴스  sjnewsjo@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시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종시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