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세종&연서, 봄이 왔나봄’ 사생대회 한결초 최보미학생 대상 수상
최보미학생 대상 수상작

첫 번째 ‘세종&연서, 봄이 왔나봄’의 부대행사로 개최한 어린이 사생대회에서 한결초 최보미 학생이 대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연서면은 10일부터 16일까지 비대면 어린이 사생대회를 개최, 응모한 201점에 대해 심사한 결과 대상1명을 비롯해 금상 3명, 은상 3명, 동상 9명 등 총 16명을 입상자로 선정했다.

영예의 대상에는 초등부 고학년부에 응모한 최보미(한결초6) 학생이 수상했으며 최강현(가락초6) 학생이 은상을, 김민규(한결초4), 이예서(다정초5) 학생이 동상을 거머쥐었다.

초등부 저학년부에서는 한원송(다정초3), 방서준(두루초3), 김지후(한결초2) 학생이 각각 금상을 받았고 보람초 3학년 박초현 학생이 은상을 수상하고 양정연(두루초2), 김다영(한솔초2), 차은서(다정초1), 이나경(한결초2) 학생이 동상을 차지했다.

유치부에서는 슬기유치원 윤하은양이 은상을 차지했고, 임도경(MLS유치원), 이준아(동화나라어린이집), 정하빈(윤빛어린이집) 군이 동상에 올랐다.

대상과 금상 입상자 4명은 세종특별자치시교육감상을 수상하고 은상과 동상 12명은 한국미술협회세종시지회장상과 연서면봄꽃추진위원장상을 받는다.

연서면은 수상 대상을 개별 통보했으며, 시상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을 고려해 각 학교 및 유치원에서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최병인 연서면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비대면으로 사생대회가 진행됐음에도 많은 학생들이 뜨거운 참여 열기를 보였다”며 “자라나는 학생들이 그림을 통해 코로나를 이겨내는 힘과 용기를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숙영  sjnewsjo@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시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