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방축천 음악분수, 다시 솟아오른다

방축천 음악분수가 다시 세종의 밤을 물들인다.

세종시는 LED 조명보수, 시운전 등을 거쳐 오는 5월 1일부터 방축천 음악분수(어진동 761) 운영을 재개한다고 27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운영을 중단한 지 2년여 만이다.

지난 2014년부터 운영을 시작한 방축천 음악분수는 세종시민은 물론 관광객들에게 세종시 대표 명소로 자리매김해 왔다.

방축천 음악분수는 화려한 조명과 함께 높이 30m의 고사분수와 스윙분수, 원형분수, 후면에 배치된 물결분수 등으로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여 시민들에게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운영 기간은 오는 5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로, 평일은 20시 30∼50분까지 1회, 주말은 19시 30∼50분, 20시 30∼50분 등 2회로 가동한다.

세종시티뉴스  sjnewsjo@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시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종시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