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2023 핵테온 국제 대학생 사이버보안 경진대회 개최

오는 5월 ‘착한(화이트)해커’를 꿈꾸는 전 세계 대학생들이 세종특별지치시(시장 최민호)로 모인다.

시는 오는 5월 11일부터 12일까지 정부세종컨벤션센터(SCC)에서 ‘2023 핵테온 세종(2023 HackTheon Sejong) 국제 대학생 사이버보안 경진대회 및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핵테온 세종은 해커(Hacker), 판테온(Pantheon), 세종(Sejong)의 합성어로 ‘사이버보안 인재가 세종에 모인다’는 의미를 갖고 있다.

지난해 핵테온대회는 전국 대학생 대회로 치러졌지만, 시는 올해부터 사이버보안 인재를 양성·발굴하고 정보보안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세계 대학생(대학원생)들이 참여하는 국제대회로 규모를 확대했다.

이번 대회는 시에서 주최하고, 국가정보원, 국가보안기술연구소 등이 후원한다. 대회 주관은 고려대학교(세종), 홍익대학교(세종)가 맡는다.

주요 프로그램은 ▲사이버보안 경진대회 ▲국·내외 저명인사를 초청한 정보보안 학술대회(컨퍼런스) ▲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전시회, ▲청년인재 채용박람회 ▲양자보안, 스마트시티 사이버보안 등 관계기관 연찬회 등 다채롭게 구성했다.

대회 일정은 내달 25일 온라인으로 치러지는 예선전을 통해 본선에 진출할 상위 50팀을 선발하고, 5월 11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 대연회장에서 치열한 본선을 치르게 된다.

대회 예선전은 웹 해킹, 포너블, 포렌식, 암호 분야 등의 문제풀이 방식(Jeopardy)으로 진행되며, 본선전은 문제풀이 방식과 새롭게 선보이는 ‘실시간 서버 공격(EHRS, Ethical Hacking of Real-time Systems) 혼합방식’으로 참가자에게 신선함과 재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시상은 5월 12일 열려 대상 1팀(3,000만 원), 최우수상 2팀(각 1,000만 원), 우수상 3팀(각 300만 원), 특별상 4팀(각 100만 원) 등 총 10팀에게 총 6,300만 원 상당의 상금과 부상을 수여할 계획이다.

대상 1팀에게는 오는 7월 예정된 국가정보원 주최 ‘2023 사이버공격 방어대회’의 본선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대회에 참가를 원하는 국내·외 대학생(대학원생 포함)은 오는 3월 22일까지 ‘2023 핵테온 세종 국제 대학생 사이버보안 경진대회 및 컨퍼런스’ 누리집(https://hacktheon.org)에서 신청하면 된다.

최민호 세종시장은 “핵테온 세종은 사이버보안산업 중심의 세종형 기회발전특구 지정 등을 위한 초석이 되는 행사”라며 “핵테온 세종을 통해 사이버보안 인재 발굴, 관계기관과의 협력 네트워크 구축 등 세종시가 사이버보안 도시를 넘어 사이버안보의 성지로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세종시티뉴스  sjnewsjo@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시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종시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