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국 아파트 4분기 7만5천여 세대 집들이-중소형 아파트 89%, 입주물량 서울증가, 지방 감소

세종시 3-2생활권 대방디엠시티를 비롯해 청주시 흥덕구 지웰시티 푸르지오 아파트 등 전국 7만6천500여 세대가 질들이 할 예정이며 중소형 아파트 입주가 대부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오는 10월부터 12월까지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는 서울 아파트의 경우 1만2천343세대 등 전국 7만6천402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고 밝혔다.

이는 5년평균(10.2만세대) 대비 25.4% 감소했으나 서울은 5년평균(1.0만세대) 대비 19.3% 증가할 것으로 집계되어 지난해에 이어 올 4분기 물량도 예년 대비 증가할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서울은 올해 말까지 10월 2천222세대, 11월 4천378세대, 12월 5천834세대 등 지속적으로 입주 예정 물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세대입주 물량을 보면 수도권은 용인 기흥(1,345세대), 마포대흥(1,248세대) 등 7,377세대, 11월 의왕포일(1,774세대), 평택고덕(1,022세대) 등 10,796세대, 12월 강동고덕(3,064세대), 시흥은계(2,018세대) 등 13,679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지방은 10월 충주호암(2,176세대), 경남양산(1,240세대) 등 14,294세대, 11월 부산화전(1,515세대), 김해율하2(1,081세대) 등 12,154세대, 12월 창원중동(3,233세대), 춘천퇴계(2,835세대) 등 18,102세대가 입주할 예정으로 조사됐다.

주택 규모별로는 60㎡이하 2만42세대, 60~85㎡ 4만7천918세대, 85㎡초과 8천442세대로,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89.0%를 차지하여 중소형주택의 입주물량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4분기 입주예정 아파트는 다음과 같다.

 

 

 

 

 

 

 

 

 

 

 

 

 

 

 

 

 

 

 

 

 

 

 

 

 

 

 

 

 

 

 

 

 

 

 

 

 

 

 

 

 

 

 

 

 

 

 

 

 

 

 

 

 

 

 

 

 

 

 

 

 

 

 

 

 

 

 

 

 

 

 

 

 

 

 

 

 

 

 

 

 

 

 

 

 

 

 

조은영  sjnewsjo@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시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